북팔, 웹소설가 514명과 함께 베트남 도서관 후원

글자 크기 늘이기|글자 크기 줄이기|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퍼가기

플랜코리아에 1천만원 기부

웹소설 플랫폼 북팔(대표 김형석)이 국제구호개발 NGO 플랜코리아(대표 이상주)와 함께 진행하는 베트남 도서관 지원 사업을 후원한다고 12일 밝혔다.  

북팔의 첫 사회공헌 사업인 이번 후원은 ‘디어 마이 팬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진행된다. 북팔에서 한화 1000만 원을 전액 지원하여, 프로젝트에 참여한 작가 전원에 후원증서를 제공한다. 

이 후원금은  베트남 꽝빈주 민하오(Minh Hoa)시 트롱 하오(Trong Hao) No1 초·중등학교에 지원될 예정이다. 산악지역에 있는 트롱 하오(Trong Hao)는 민하오 시의 16개 자치구 중 가장 가난한 지역 중 하나로, 18개 마을  759가구에 주민 4,126명이 살고 있다. 지역의 빈곤율은 87%로 대다수의 주민 소득이 베트남 평균 소득보다 낮다.  

트롱 하오 지역에는 영·유아 센터 2곳, 초등학교 1곳, 초·중등학교 2곳이 있으며, 이 가운데 No1 초·중등학교는 초등과정에 해당하는 1~5학년 7개 학급과 중등과정에 해당하는 6~9학년 6개 학급으로 구성돼 있다.

 13개 학급 중 10개의 학급 교실은 베트남 교육부의 기준에 따라 건축돼 학생들에게 안전한 환경을 제공하고 있으나, 3개 학급은 나무 골조와 금속 지붕으로 건축돼 있는 등 교육환경이 열악한 상황이다.

 플랜코리아는 "북팔의 후원금이 도서관의 열악한 기반시설 개선과 다양한 도서 구비를 통한 교육의 질 향상을 위해 사용될 것"이라고 전했다.

 북팔은 프로젝트에 참여한 웹소설가 514명 전원에 올 연말 후원증서를 발급할 예정이며,  베트남 트롱하오 No1 초·중등학교 도서관은 오는 2017년 여름 경 완공된다.

북팔 관계자는 "우리는 모바일을 통해 웹소설을 쉽게 읽고 쓰지만, 그렇지 못한 어린이들을 위해 플랜코리아와의 협약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글. 정유철 기자 npns@naver.com  사진. 북팔.


© 브레인미디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기사제휴문의

페이스북 트위터 더보기

이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퍼가기

브레인월드 로그인 트위터 로그인 페이스북 로그인 *원하시는 사이트에 로그인하셔서 댓글을 달아주세요!
댓글 등록
댓글수 (0)

서울특별시 구로구 공원로 47, 509호(구로동,도림두산베어스타워)   (주)아이브레인아이엔씨

대표자 : 안승찬   고객센터 : 02-2135-2369   팩스 : 02-3443-5584   E-mail : chycho1206@gmail.com

사업자등록번호 : 130-86-37078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2009호-서울구로-0777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