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미투데이페이스북

단전을 쓸어주면 자신감이 생긴다

대부분의 사람들이, 잠에서 깰 때 배를 만져보면 차가워져 있다고 한다. 배가 차가우면 기운이 들뜨기 때문에 아침부터 신경질적이 되기 쉽다. 출근 시간에 쫓기다 보면 마음이 예민해지게 마련이기 때문이다. 배를 쓸어주며 마음을 여유 있게 갖도록 하자. 어차피 바쁘다고 되는 일은 없으며 차근차근 순서대로 하는 것이 가장 빠른 법이다. 모든 순서를 밟아서 하기 어렵다면, 간단하게 뜨거워진 손으로 단전을 몇 차례 쓸어주기만 해도 좋다. 마음이 든든해지며 하루 일과에 대한 자신감이 생긴다.

단전 쓸어주기

자리에 누워서 다리는 어깨 넓이로 벌린다.
손을 뜨겁게 비벼 단전을 시계 방향으로 쓸어준다. 단전 부위가 차갑다면 양손을 배꼽주위에 가만히 올리고 손의 온기가 배 안쪽으로 전달되는 것을 가만히 느껴본다.
배가 어느 정도 따뜻해졌다면 양손을 단전에 모으고 천천히 배로 숨을 들이마시고 내쉬는 복식호흡을 해준다.
5회 이상 반복한다.
가슴에서부터 단전까지 손바닥으로 둥글게 원을 그리며 쓸어내리면서 마무리한다.
배가 따뜻해지면서 신체의 기운이 조화로워진다. 마음이 느긋해지면서, 지각해도 배짱이 두둑해진다는 부작용(?)이 있다.
책 소개

5분 뇌호흡

저자 이승헌 출판사 한문화도서 구입하기

바쁜 현대인들을 위한 두뇌 개발 및 두뇌 활용법을 소개하고 있습니다. 왕초보들을 위한 뇌 호흡 수련은 물론, 자신의 뇌는 얼마나 유연한지 체크해 볼 수 있으며, 집중력을 높이고 창의력을 키우며 감정을 조절하는 법과, 상쾌한 아침을 위한 뇌 호흡, 오후의 나른함을 물리치는 뇌 호흡, 숙면을 위한 뇌 호흡을 만나실 수 있습니다.

태그 복부비만, 복부냉증, 단전강화, 자신감, 신경안정
이전글하품을 하면 두뇌회전이 잘 된다
다음글허공자세로 상쾌한 아침을 만들자
브레인월드 로그인 트위터 로그인 페이스북 로그인 *원하시는 사이트에 로그인하셔서 댓글을 달아주세요!
댓글 등록
댓글수 (2)
  • 2017-05-18 오후 02:26:25 댓글쓰기
  • 이아영 2014-04-03 오후 05:02:24 댓글쓰기
    배가 찬편인데 아침에 자리에서 일어나기전에 해봐야겠네요~ 아침마다 느끼는 짜증이 조금 줄기를 바라며~ㅎㅎ
 1 

서울특별시 구로구 공원로 47, 509호(구로동,도림두산베어스타워)   (주)아이브레인아이엔씨

대표자 : 안승찬   고객센터 : 02-2135-2369   팩스 : 02-3443-5584   E-mail : chycho1206@gmail.com

사업자등록번호 : 130-86-37078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2009호-서울구로-0777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