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로핏 'KCR 2023'에서 알츠하이머 바이오마커 분석 기술 선보여

아밀로이드, 타우 영상 바이오마커 외에 혈관성 뇌 손상 바이오마커 분석 기술 공개

뇌질환 영상 인공지능(AI) 솔루션 전문기업 뉴로핏이 제79회 대한영상의학회 학술대회(Korean Congress of Radiology 2023, 이하 KCR 2023)에 참가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학회에서 뉴로핏은 뇌 영상 분석 주력 제품인 뇌신경 퇴화 영상 분석 소프트웨어 ‘뉴로핏 아쿠아(Neurophet AQUA)’와 PET 자동 영상 분석 소프트웨어 ‘뉴로핏 스케일 펫(Neurophet SCALE PET)’을 집중적으로 소개했다. 
 

▲ KCR 2023 뉴로핏 부스 사진(뉴로핏 제공)


뉴로핏 아쿠아는 뇌 MRI를 AI 기술로 분석해 퇴행성 뇌질환인 알츠하이머병, 혈관성 치매 등에서 관찰되는 뇌 위축과 백질의 변성을 분석하는 뇌 영상 분석 소프트웨어다. 모든 인종, 나이, 성별에 상관없이 5분 만에 MRI 분할 및 분석이 가능하다. 

뉴로핏 스케일 펫은 PET 영상과 MRI를 결합해 알츠하이머병 바이오마커를 정량적으로 분석하는 소프트웨어다. 치매의 대표적인 유형인 알츠하이머병을 진단할 때 PET 영상에서 알츠하이머병 바이오마커인 아밀로이드 베타 단백질의 뇌 피질에 쌓여있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 뉴로핏 스케일 펫은 뇌 세부 영역별로 쌓여 있는 아밀로이드 베타 단백질에 대한 정량적 수치를 자동으로 제공해 빠르고 정확한 분석이 가능하다. 

또 조만간 글로벌 제약사가 출시를 앞두고 있는 알츠하이머병 치료제 관련 기술도 선보였다. 레카네맙, 도나네맙 등 최근 등장한 알츠하이머병 치료제는 뇌에 쌓이는 아밀로이드 베타 단백질을 제거하는 항 아밀로이드 항체 치료제다. 치료제 투약 전후로 아밀로이드 베타 단백질의 뇌 피질 침착 여부를 반드시 확인해야 하는데 뉴로핏 스케일 펫을 통해 아밀로이드 베타 단백질 침착을 정량적 수치로 확인하는 것이 가능하다. 

알츠하이머병 치료제 투여 환자에게 ‘ARIA(Amyloid-Related Imaging Abnormalities, 아밀로이드 관련 영상 이상)’ 부작용이 종종 발생하는데 뉴로핏은 ARIA 부작용에 대한 모니터링 및 분석이 가능한 혈관성 신경병리 정량화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빈준길 뉴로핏 대표이사는 “지난 7월 미국 알츠하이머병 협회와 국립 노화연구소가 발표한 알츠하이머병 진단 가이드라인에 혈관성 뇌 손상 바이오마커를 추가한 바 있다”며, “뇌신경 퇴행, 혈관성 신경병리, 아밀로이드 베타 단백질, 타우 단백질 등을 뇌 영상 분석을 통해 정량적 수치로 제공하는 독자적 기술을 기반으로 알츠하이머병 진단 및 예후 예측 분야를 선도하는 기업이 될 수 있도록 연구 개발에 매진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지난 20일에 시작한 KCR 2023 행사는 23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진행됐다.


글. 우정남 기자 insight1592@gmail.com


ⓒ 브레인미디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 뉴스

설명글
인기기사는 최근 7일간 조회수, 댓글수, 호응이 높은 기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