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킨슨병 환자의 뇌, 해마 영역이 위축돼

화제의 연구결과

파킨슨병을 앓는 사람은 뇌에서 기억 형성과 기억 저장에 관여하는 해마 영역이 위축된다는 연구결과가 발표되었다.

펜실베니아대학 연구팀은 structural MRIs 연구를 통해 경미한 인지기능 장애를 동반한 파킨슨병 환자의 해마와 기저핵, 편도, 뇌섬엽 영역이 인지기능이 정상인 파킨슨병 환자보다 더 많이 위축되는 것을 발견했다.

치매를 잃는 파킨슨병 환자는 해마와 더불어 기억과 다른 인지기능에 결정적 역할을 하는 주변 내측두엽에서도 위축이 나타났다. 반면 정상 인지기능을 가진 환자는 인지기능 장애나 파킨슨 병을 앓지 않는 건강한 사람과 비슷한 뇌 용적을 보이며, 뇌 위축 현상이 생기지 않았다.

연구결과에 대해 연구팀은 "뇌 위축은 인지기능 유지에 중요한 역할을 한다."며 "인지기능 손상이 함께 나타나지 않는 파킨슨병 환자에게서는 뇌 위축이 발생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이번 연구결과는 14일 '신경학지'에 개제되었다.

글. 김효정 manacula@brainworld.com

ⓒ 브레인미디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뉴스

인기 뉴스

설명글
인기기사는 최근 7일간 조회수, 댓글수, 호응이 높은 기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