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복 인성교육범국민실천연합 공동대표, "21세기 지능형 사회에 맞는 인재 양성이 필요하다!"

[2017 대한민국 미래교육 포럼] 강동복 인성교육범국민실천연합 공동대표 축사

'2017 대한민국 미래교육 포럼'이 23일 서울 여의도 국회의원관 대회의실서 '인성영재교육의 실제와 전망'을 주제로 열렸다. 이번 포럼은 최근 전 세계를 강타하고 있는 4차 산업혁명을 비롯해 급변하는 세계 사회 속 대한민국의 미래를 이끌 인재 양성을 위하여 미래교육의 대안으로 인성과 창의성, 문제해결력을 두루 갖춘 인성영재 교육의 실제와 전망을 모색하는 장으로 마련됐다.

행사는 국회 교육문화체육관관위원회 위원장 유성엽 국회의원실이 주최하고 벤자민인성영재학교(교장 김나옥, 이하 벤자민학교)가 주관하여 1부 공식행사와 2부 교육포럼, 3부 인성영재 토크콘서트 순으로 진행되었다. 이날 교육관계자 500여 명이 참석했다. 

▲ 축사하는 강동복 인실련 공동대표

강동복 인성교육범국민실천연합 공동대표는 "이 자리를 빌어 대한민국 청소년들이 자유로운 환경에서 꿈과 희망을 펼쳐 나갈 수 있도록 열과 성을 다하는 벤자민학교 교육관계자 분들께 감사 인사를 드린다. 앞으로 펼쳐질 미래는 기계가 대체할 수 없는 인간만의 경쟁력인 인성을 가진 대한민국 인성영재들에게 달렸다"라고 축사했다.

다음은 축사 전문이다. 


안녕하십니까?

국회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 유성엽 위원장이 주최하고 벤자민인성영재학교가 주관하는 '2017 대한민국 미래교육포럼'을 개최하게 된 것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현재 세계는 정보사회에서 '스마트 사회'라고 하는 '지능형 사회'로 빠르게 이행하고 있습니다. 우리나라 또한 예외가 아닙니다. '지능형 사회'에서는 일하는 방식, 생활양식, 사회문화 등 국가 사회 전반의 혁신을 통해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게 됩니다. 이러한 시대를 맞이하는 데는 특히 교육혁신이 중요합니다. 인간의 두뇌 를 '지능형 사회'에 맞게 계발해야 하기 때문입니다.

현행 교육방식으로는 '지능형 사회'를 이끌어갈 리더를 양성하는 데 어려움이 많습니다. 산업사 회에 적합한 교육 방식에서 탈피하지 못 했기 때문입니다. 현재 교육은 공부 열심히 해서 좋은 대 학 가서 좋은 직장 구하고 돈 많이 벌어서 남들보다 더 많이 소유하고 더 많이 소비하는 게 행복이 라고 주입시키고 있습니다. 하지만 이제 이것이 가능한 청소년은 소위 ‘금수저’라고 하는 소수에 불과합니다.
   
미래 사회가 원하는 인재는 인성과 창조성을 갖춘 글로벌 인성영재입니다. 인성이란 생명의 존 귀함을 알게 하는 것입니다. 생명의 존귀함을 알고 모든 것에 귀한 생명이 존재한다는 것을 진실 로 깨닫게 되면 자기 자신을 존중하고, 다른 사람도 존중하고, 모든 생명을 존중하는 인성을 갖게 됩니다.

인성을 회복하게 되면 창조성도 발달하게 됩니다. 인성이 회복되면 자존감과 자신감을 회복하 여 어려운 일이라도 몇 번이고 도전하여 자신이 지닌 잠재능력을 발휘하기 때문입니다.

이번 포럼을 계기로 우리나라 교육이 21세기 지능형 사회에 맞는 방식으로 바뀌고 글로인성영재를 많이 양성하게 되기를 바랍니다.

이 포럼을 개최해 주신 모든 분들께 다시한번 축하와 감사 인사를 드립니다.


글. 황현정 기자 guswjd7522@naver.com 
사진. 강나리 기자 heonjukk@naver.com

ⓒ 브레인미디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 뉴스

설명글
인기기사는 최근 7일간 조회수, 댓글수, 호응이 높은 기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