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부, 신학기 맞아 집중 상담 주간 운영

-학교생활 적응을 돕기 위한 「상담주간(3.13~24)」 운영



교육부는 신학기를 맞아 학생들의 학교생활 적응을 돕기 위하여 13일부터 3월 24일까지 학생·학부모를 대상으로 맞춤형 집중 상담 주간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교육부는 학생·학부모 대상으로 신학기 교우관계, 학교생활 등 집중상담을 통해 학교적응력 향상을 지원한다. 또 부적응 요인을 조기에 감지하여, 심층 관리가 필요한 학생은 Wee센터 등 지역전문기관과 협력하여 심층 상담 또는 보호토록 연계할 계획이다.

이번 상담주간에는  학생·학부모 상담 및 심리검사, 학교적응 프로그램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여 신학기 부적응 학생을 조기 지원할 계획이다. 특히, 학대·방임 등 가정 내 위기 요인을 점검하여 학대 징후가 발견되면 가정 방문, Wee클래스·센터와 연계하여 심층 상담을 하도록 할 계획이다.  학부모들에게 아동학대 범위 및 내용을 안내하고, 자녀교육 방법에도 상담을 할 계획이다.

또한, 학교 방문이 어려운 학부모를 위해 야간 상담, 찾아가는 상담도 한다. 대면 상담을 꺼리는 학생들을 위해 117(학교폭력신고상담전화), 1388(청소년전화)등 다양한 상담채널을 가동할 예정이라고 교육부는 밝혔다.

교육부는 상담주간 운영 우수사례를 발굴·홍보하여 단위학교의 상담문화가 활성화되도록 유도할 계획이다.


글. 김민석 인턴 기자 arisoo9909@naver.com
사진. 오픈애즈




ⓒ 브레인미디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 뉴스

설명글
인기기사는 최근 7일간 조회수, 댓글수, 호응이 높은 기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