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자민인성영재학교, 강장묵 글로벌사이버대 교수 AI 멘토 위촉

글로벌사이버대학교 AI융합학과 강장묵 교수, 벤자민인성영재학교 AI 멘토 위촉


▲ (왼쪽부터) 김나옥 벤자민인성영재학교 교장, 강장묵 글로벌사이버대학교 AI융합학과 학과장

"
글로벌사이버대학교 AI융합학과 강장묵 교수, 벤자민인성영재학교 AI 멘토 위촉"

글로벌사이버대학교의 차세대ICT위원회 위원장인 강장묵 교수가 미래형 고교로 주목받는 벤자민인성영재학교(이하 벤자민학교) AI 분야 멘토로 위촉되었다. 

벤자민학교 김나옥 교장은 “인성 중심의 미래교육을 펼치고 있는 벤자민 학생들이 잘못된 인성이나 편견을 학습해 생기는 문제를 예방하는 인공지능 연구영역을 배움으로써, AI 시대에 인공지능을 개발, 관리, 활용하는 주체로서 서길 기대한다.”며, “인공지능 시대에 착한 인성을 모델링하고 배우게 하고자 강장묵 교수를 인공지능 멘토로 위촉하게 되었다’라고 밝혔다. 

AI융합학과의 강장묵 학과장은 “인성이 곧은 벤자민 학생들이 AI를 개발하고 운영하거나 AI 학습데이터 셋 구축에 대한 이해를 해나갈 수 있도록 돕고자 한다.”며, “특히, 벤자민학교를 졸업한 학생들이 향후 글로벌사이버대학교 AI융합학과에 진학할 때, 착한 AI를 전공할 수 있는 연계 과정이나 홍익 장학금 등을 통해 우수한 인재를 유치하겠다”고 밝혔다.   

벤자민학교의 멘토가 된 강장묵 교수는 향후 벤자민 학생 대상의 마이크로 강좌 또는 1:1, 1:N 조언자로서 활동할 것으로 기대된다. 

최근 K-미네르바 대학교 비젼을 제시한 글로벌사이버대학교에서 차세대ICT위원장을 맡고 있는 강장묵 교수는 “착한 AI가 중요하듯이, 전 세계의 주요 도시에서 거주하면서 현지의 문제를 공감하고 해결하는 인재를 양성할 때, 중고등학교 교육에서부터 경쟁과 효율만이 아닌 배려와 교양을 학습한 벤자민 학생들과 연계 프로그램도 고려해볼 수 있다”고 비전을 밝혔다. 

한류 선도대학이자 뇌교육 특성화 대학으로 유명한 글로벌사이버대학교는 세계 최초로 뇌교육 4년제 학위과정 신설을 기반으로 독창적이고 차별화된 학부 커리큘럼을 자랑하는 실용학문 중점 원격대학이다. 사이버대학 최초로 인공지능 학부과정인 AI융합학과를 신설했다.

글. 장서연 기자
ⓒ 브레인미디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 뉴스

설명글
인기기사는 최근 7일간 조회수, 댓글수, 호응이 높은 기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