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정통부, 인공지능 그랜드 챌린지 5차 대회 2단계 결과발표

인공지능의 수학적 사고력 대결, 재난상황 대응, 지역사회 문제 해결 과제를 해결하는 인공지능 연구개발(R&D) 경진대회 진행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임혜숙, 이하 ‘과기정통부’)는 ‘인공지능 대규모(그랜드) 도전잇기(챌린지)’ 5차대회 2단계 결과를 11월 5일(금), 인공지능 대규모 도전잇기 누리집을 통해 발표하고, 이어서 3‧4차대회 3단계가 11월 10일(수)부터 11월 12일(금)까지 개최된다고 11월 4일 밝혔다.
 

▲ 인공지능 그랜드 챌린지 대회. 이미지출처 : 인공지능 대규모 도전잇기 누리집, 링크는 기사 하단

‘인공지능 대규모(그랜드) 도전잇기(챌린지)’ 대회는 제시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참가자들이 자발적으로 진행한 사전 연구를 바탕으로 실력을 겨루는 도전‧경쟁형 연구개발(R&D) 경진대회이다.

5차대회는 ‘인공지능 기술을 활용하여 주어진 수학 문제를 해결하라’는 주제로 자연어의 이해와 수리적 사고‧추론에 기반 한 복합지능 기술 확보를 목표로 ’22년까지 2년간 총 3단계로 진행되며, 2단계 대회 진행 결과 한국원자력연구원-㈜젠티 연합팀, ㈜매스프레소, 성균관대 인공지능대학원 연구팀이 각각 1~3위를 차지하였다. 선발팀들에게는 최종 3단계에 도전하기 위한 후속연구비가 팀별로 4억 7,500만원 이내(총 14.25억원 규모)로 지원된다.


3·4차대회 3단계 대회는 11월 10일(수) 13시부터 11월 12일(금) 18시까지 온라인으로 개최된다.

▲ 3차 대회 – 복합재난상황 대응. 이미지출처 : 과학기술정보통신부

3차대회 3단계는 종합적인 재난상황대응 능력 경쟁을 위해 총 7팀 66명의 참가자가 경연을 펼칠 예정이다.

4차대회 3단계에서는 상대적으로 연산 자원이 부족한 지역사회 환경에 적용할 수 있는 인공지능 기술개발을 위해 4개 분야(행동인지, 음성인지, 사물인지, 인공지능 모델 최적. 경량화)에 걸쳐 총 54팀 326명이 참가하여 인공지능 모형의 성능을 겨루게 된다.

▲ 4차 대회 – 지역사회문제 해결. 이미지출처 :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대회 결과에 따라 3차대회 3단계 상위 3팀 및, 4차대회 3단계 분야별 상위 1팀이 선발되어 11월 22일 최종결과가 발표될 예정이며, 선발된 총 7팀은 최종 4단계에 도전하기 위한 후속연구비를 팀당 4억 7,500만원 이내(총 33.25억원 규모)로 지원받게 된다.

글. 이지은 기자 smile20222@brainworld.com | 이미지 및 자료출처 =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인공지능 대규모 도전잇기 누리집
ⓒ 브레인미디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 뉴스

설명글
인기기사는 최근 7일간 조회수, 댓글수, 호응이 높은 기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