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나다’…학생만의 스토리를 만들라!

천안에서 “2016 청소년 꿈 & 진로 토크 콘서트” 열려

글자 크기 늘이기|글자 크기 줄이기|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퍼가기

▲ 김나옥 교장이 ‘알파고 시대, 자연지능이 답이다’라는 주제로 강연하고 있다(사진=윤한주 기자)

국내 최초 고교 완전 자유학년제 벤자민인성영재학교(교장 김나옥, 이하 벤자민학교)는 학부모와 자녀가 함께 하는 ‘2016 청소년 꿈 & 진로 토크 콘서트’를 지난 8일 천안 한들문화센터에서 개최했다.

이번 토크 콘서트는 충남국학원, 좋은학교학부모연대, 홍익교원연합이 공동주최하고, 벤자민학교 충남학습관이 주관했다. 학부모와 시민 등 100여 명이 참가했다.

안희정 충남도지사는 축전을 통해 "콘서트 개최를 진심으로 축하드리며 창의성과 인성을 갖춘 인재양성의 좋은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구본영 천안시장은 “한해의 성공적 성과를 축하하며 벤자민 3기의 도전과 열정에 박수를 보낸다”라고 축전으로 밝혔다.

행사 오프닝은 벤자민학교 학생들의 벤자민 기공과 댄스로 시작됐다. 신선미 충남국학원장의 소개로 무대에 오른 김나옥 교장은 “알파고 시대, 자연지능이 답이다”라는 주제로 강연했다.

김 교장은 “인공지능 시대는 변화가 빠르게 진행된다. 모든 것을 예측하고 기술적인 역량을 길러주는 것도 필요하지만 어떠한 변화에서도 ‘나는 나다’, 자신의 스토리를 만들어서 변화를 활용하는 사람. 그가 바로 미래의 인재”라고 말했다.

▲ 김나옥 교장이 ‘알파고 시대, 자연지능이 답이다’라는 주제로 강연하고 있다(사진=윤한주 기자)

2부는 벤자민학교 학생들이 기획하고 참여하는 ‘인성영재 페스티벌’이 진행됐다.

3기 심은서 양(17)은 "특별히 잘하는 것도 없고 좋아하는 것도 없었다. 꿈이나 인생의 목표는 더 생각하지 않았다"라며 "벤자민학교에 다니면서 벤자민 기자와 아나운서 면접, 뮤지컬 활동을 통해 뭔가 해냈다는 행복을 느꼈다"라고 말했다. 심 양은 "예전에는 척추측만증으로 오랜 시간 걷거나 앉아 있는 것도 힘들었다. 지금은 물구나무로 걷는 벤자민12단으로 42걸음을 걸을 수 있게 됐다. 이젠 약한 아이가 아니라 강한 사람이 됐다"라고 말했다.

심 양의 어머니 박서진 씨는 “매일 쿵쿵 넘어져가면서 물구나무 연습을 하더니 목표한 것을 해냈다. 자기가 하고 싶은 일에 집중하니 이뤄진 것 같다”라며 “무엇이든 자기가 선택한 일에 기꺼이 즐겁게 집중하고 신나게 원하는 일을 하면서 살 수 있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 벤자민학교 충남학습관 학생들이 벤자민기공을 선보이고 있다(사진=윤한주 기자)

2기 졸업생 배형준 군(19)은 학교 다니기 전엔 보호관찰 대상이었다. 배 군은 “사고만 치는 말썽꾸러기였던 제가 벤자민학교를 통해 바뀌기 시작했다”라며 “청년모험가 이동진 멘토를 만나서 한계에 도전하는 프로젝트를 했다”라고 말했다. 하프마라톤을 시작으로 인천에서 부산까지 국토종주 등을 진행했다. 최근엔 호주 4,000km 대륙종단을 완주했다.

배 군은 “일반학교에 다녔다면 졸업을 기다리며 무료한 삶을 살았을 것”이라며 “이제는 나의 미래를 진지하게 고민하게 됐다. 한번 하면 무조건 이뤄낼 수 있다는 믿음이 생겼다”라고 말했다. 그는 사람들의 마음을 울리는 작곡가가 되기 위해 음악공부를 할 계획이다.

한편 전국에서 개최하는 학부모와 자녀가 함께 하는 ‘2016년 청소년 꿈 & 진로 토크 콘서트’는 학부모, 학생 누구나 참석할 수 있다. 일정과 시간은 홈페이지(www.benjaminschool.kr)를 참조하면 된다. 벤자민학교는 2017학년도 4기 모집을 하고 있고, 홈페이지로 모집 응시를 신청받고 있다.

▲ 2016 청소년 꿈 & 진로 토크 콘서트를 마치고 기념촬영(사진=윤한주 기자)


 
■ 벤자민학교

2014년 1기 27명으로 시작하여 2015년 2기 400여 명, 2016년에는 3기와 20대를 위한 벤자민갭이어 과정을 개설하여 1,000여 명이 입학했다. 또한 한국형 자유학년제의 모델로 혁신적인 교육시스템을 인정받아 일본과 미국에서 올해 벤자민학교를 개교하고, 내년에는 중국에도 개교할 예정이다.

벤자민학교는 자기 주도적 생활과 체험적 인성교육을 통해 인성이 바른 21세기 미래 인재인 '지구시민'을 양성하는 고등학교 과정 대안학교이다. B.O.S(Brain Operating System)로 주목받는 뇌교육 프로그램을 바탕으로 외국어, 운동, 예술, 프로젝트 학습 등 자기계발과 다양한 직업 및 사회참여활동을 한다.

서울·부산·대전·대구 등 전국 18개 지역학습관이 운영되고 있는 벤자민학교는 교수·변호사·CEO·예술가·방송인 등 약 1,000여 명의 전문직 멘토가 학생들에게 프로젝트 멘토링, 직업 현장 체험 및 꿈에 대한 조언을 제공한다.

글. 사진 윤한주 기자 ykd0909@naver.com

© 브레인미디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기사제휴문의

페이스북 트위터 더보기

이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퍼가기

브레인월드 로그인 트위터 로그인 페이스북 로그인 *원하시는 사이트에 로그인하셔서 댓글을 달아주세요!
댓글 등록
댓글수 (0)

두뇌전문교육센터 배너
두뇌전문 교육센터 브레인트레이너 응시 브레인트레이너 소개영상 교육과정 뇌교육지도사

서울특별시 강남구 봉은사로 317 아모제논현빌딩 7층   (주)브레인월드코리아

대표이사 이갑성   TEL : 02-2135-2369   FAX : 02-2016-3209   E-mail : chycho1206@gmail.com

사업자등록번호 : 211-87-95938   통신판매번호 : 강남-15481